특성화센터 | 클리닉

여성암클리닉

고위험 요인

  • 인유두종 바이러스 감염 : 가장 중요한 자궁경부암의 원인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 조기에 시작된 성적 활동
  • 많은 출산력
  • 남성요인 (남성의 불결한 성적행위)
  • 다수의 성교대상자

증상

자궁경부암 초기에는 무증상인 경우가 대부분이며, 암이 진행하면서 성교후 출혈, 월경이외의 비정상적인 출혈, 악취가 나는 분비물, 배변곤란, 하복부와 하지의 통증, 대하증 증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자궁경부암검사

자궁경부 세포진 검사
자궁경부에서 떨어진 세포를 검사하는 세포학적 검사입니다.
어떤 검사든 특정질병을 100% 진단해낼 수 있는 검사는 없듯이 자궁경부암 세포진 검사의 민감도는 26.83%로 발표하는 연구자마다 차이가 심합니다.
이러한 차이는 의사의 세포채취와 검사실 검사자의 정확도 때문에 발생합니다. 검사의 민감도를 높이기 위해 최근에는 세포를 채취할 때 특수한 브러시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자궁경부 확대경
인유두종 바이러스 검사

자궁경부암 치료

가벼운 정도의 자궁경부암 전단계라면 재검을 합니다.
가벼운 정도의 상피세포내 병변으로 결과과 나왔을 때는 3~6개월 내 재검하거나 인유두종 바이러스 검사, 자궁경부 확대 촬영술을 시행하기도 합니다.
재검시 정상으로 나오면 6개월마다 다시 검사하고, 병변이 발견되면 고주파 혹은 레이저 치료를 합니다.
인유두종 바이러스의 타입에 따라 고위험군과 저위험군으로 나누며 향후 치료방침의 기준을 정합니다.
상피내포내 병변일 경우는 자궁경부만 절제하므로 임신이 가능합니다.
심각한 정도의 상피내포내 병변으로 결과가 나오면 자궁경부 확대경으로 보면서 조직검사를 합니다. 조직검사결과도 마찬가지로 나오면 자궁경부 원추절제술을 시행합니다.
이러한 수술은 자궁경부만을 도려내기 때문에 자궁을 보존할 수 있고 임신도 가능합니다.
절제된 부분은 세밀히 조직검사를 하게 되며, 그결과에 따라 향후 치료 방침을 정하게 됩니다.

자궁경부암의 예방

90% 이상이 인유두종 바이러스에 감염되어 발생하므로 건전한 성생활이 매우 중요합니다.
또한 성경험이 잇는 모든 여성은 6개월에서 1년에 한번씩 자궁경부암 검사를 정기적으로 받는 것이 중요하다 할 수 있습니다.